♣ 상록야학 홈페이지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! ♣


☞ 동문게시판으로 이동

제목: 행복 - 김미순(1298)
이름: 박용준


등록일: 2019-05-28 08:35
조회수: 159 / 추천수: 6


감흥과 산책
              행복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고 25회  김 미 순

상록 선생님이 계시는 곳엔
언제나 배움, 지식이 머무는 곳입니다.
지금도 소심한 성격이여서 숨는 것이 편합니다.

전엔 더 심해서 삶에 질이 나빴는데 상록에 입학 하여서
4년을 마치고 나니 조금은 자신 감이 생겨서
하루하루 행복 하게 살고 있습니다.

자신은 없지만 야학 백일장에 와 보니
맛있는 밥도 주시고,
오랜만에 만나는 얼굴들이 반갑고 좋아서
갑자기 부자가 된 듯합니다.

오랜만에 써 보는 글이라 생각도
많이 하게 되는데 마음만 설레지 난감 합니다.
우리 선생님의 둘레가 얼마나 크신지
감사한 마음으로 우러러 봅니다.

부디 건강 하셔서 행복하시길 간절히 빌어 봅니다.









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번호  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
3220
 박용준
 흔들리지 말고 - 김용례(1459) 2019-11-15 0 2
3219
 박용준
 님의 안에는 - 김옥선(1458) 2019-11-14 0 3
3218
 박용준
 가을 손님 - 김대현(1457) 2019-11-13 0 2
3217
 박용준
 문학기행 사랑방 - 최옥금(1456) 2019-11-12 0 2
3216
 박용준
  하늘에 계신 어머님께 - 최미숙(1455) 2019-11-11 0 7
3215
 박용준
  배움! - 천숙희(1454) 2019-11-10 0 3
3214
 박용준
  새 학기에 - 진정숙(1453) 2019-11-08 0 12
3213
 박용준
 장미봉오리 중화동의 향기 - (1452) 2019-11-07 0 9
3212
 박용준
  타인에게 마음 나누기 - 장정화(1451) 2019-11-06 0 14
3211
 박용준
  팔선녀의 여행 - 오옥순(1450) 2019-11-05 0 14
3210
 박용준
 오늘은 맑음 - 장정화(1449) 2019-11-04 0 19
3209
 박용준
  선배님들을 보내며2 - 임양복(1448) 2019-11-01 2 32
3208
 박용준
 선배님들을 보내며1 - 임양복(1447) 2019-10-31 3 29
3207
 박용준
 설레는 마음 - 이성순(1446) 2019-10-30 2 27
3206
 박용준
 출렁이는 상암 경기장 - 오명숙(1445) 2019-10-29 2 31
3205
 박용준
 컨테이너를 설치하던 날 - 김정숙(1444) 2019-10-28 6 37
3204
 박용준
  사랑스런 아가야 - 오명숙(1443) 2019-10-26 4 35
3203
 박용준
 주정(酒酊) - 박용준(1442) 2019-10-25 3 35
3202
 박용준
  여성 마라톤 - 신숙자(1441) 2019-10-24 1 43
3201
 박용준
  인제 시작이다 - 신명순(1440) 2019-10-23 4 31
-목록보기  -다음페이지  
1   2   3   4   5   6   7   8   9   10  .. 161   [다음 10개]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DQ'Style 

지금까지 분께서 방문해주셨습니다~  이곳에 있는 자료의 모든 권한은 상록야학에 있습니다.